유클린 뉴스

7회함께 만드는 그 곳, u세상
목록

[u클린]"글로 따뜻한 u세상 많이 알릴께요"

[u클린 공모전 수상자 인터뷰]글짓기 부문 고등부 대상 박채연양

정현수 기자  |  2011.12.09 05:00
[u클린 공모전 수상자 인터뷰]글짓기 부문 고등부 대상 박채연양
image
"익명성의 탈을 쓰고 인터넷에서 나쁜 글을 올리는 사람들이 많은데, 스스로 피해자가 될 수도 있다고 생각했으면 좋겠어요"

글짓기 부문 고등부 대상(교육과학기술부장관상)을 수상한 박채연(경기 고양예술고2)양은 담담하게 수상소감을 풀어냈다. 문예창작과 학생답게 박 양은 수려한 글솜씨를 뽐냈다는 평가다.

박 양은 이번에 응모한 작품을 통해 인터넷의 순기능을 강조했다. 연락이 끊겼던 사람들과의 소통 가능성을 언급했다. 인터넷의 역기능에 대한 우려가 많은 사회적 분위기에서 박 양의 글은 따뜻한 감동을 전달했다.

박 양은 앞으로도 글쓰기를 통해 인터넷의 순기능을 많이 알릴 예정이다. 실제로 박 양 역시 인터넷 순기능의 혜택을 많이 받고 있다. 하루 2시간 정도를 할애해 인터넷으로 글쓰기와 관련된 정보를 얻고 있다. 박 양은 대학 진학 역시 글쓰기와 관련된 학과를 염두에 두고 있다.

박 양은 "인터넷에 대한 공모전이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평소 좋아하던 글짓기 부문에 응모하게 됐는데 큰 상을 받게 돼 기쁘다"며 "익명성을 기반으로 인터넷을 함부로 사용하는 사람들을 위해서라도 초등학교 때부터 관련 교육이 이뤄졌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