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클린 뉴스

13회똑똑한 스마트세상, 똑 소리나는 u에티켓
목록

썸에이지, 임원 38억 자사주 매입…"책임경영 동참"

이해인 기자  |  2016.11.17 08:56
image

모바일게임 전문 기업 썸에이지는 임원 4명이 38억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매입 주식 수는 268만7800주로 총 발행주식 수 대비 3.7% 규모다.

이번 자사주 취득은 썸에이지가 보유한 자기주식을 취득하는 방식이다. 이날 장 개시전 시간외 대량매매 방식으로 진행됐다.

썸에이지는 이번 임원들의 자사주 매입 결정은 책임 경영은 물론 주주가치 제고와 향후 출시될 게임에 대한 자신감으로 진행됐다고 밝혔다.

김영상 썸에이지 개발이사는 "이번 자사주 매입은 최근 주식 시장 투자 심리 악화로 회사의 성장 동력과 무관하게 주가가 하락한 것에 대한 경영진의 책임경영 의지 표현"이라며 "신작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 '인터플래닛'과 워너브라더스인터렉티브엔터테인먼트(WBIE)와 공동 개발하는 액션 RPG 'DC프로젝트'로 글로벌 시장에서 거둘 성과를 기대할 때 현재 주가는 현저히 저평가된 상태"라고 설명했다.

썸에이지는 지난 5월 신규 게임 라인업 확보와 후배 청년창업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캡스톤파트너스와 46억 규모의 펀드를 결성한 바 있다. 또, 게임 사업 확대를 위해 지난 8월 자회사 다스에이지와 넥스트에이지를 설립했다. 다스에이지는 중국 개발사와 MMORPG(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를 공동 개발하고 있으며, 넥스트에이지는 신작 총싸움 게임을 개발 중이다.

백승훈 썸에이지 대표는 "썸에이지는 '영웅 for Kakao' 같은 RPG와 '인터플래닛' 같은 전략게임을 직접 개발하고 자회사를 통해 다양한 장르의 라인업을 확장할 예정"이라며 "국내 매출원 다양화와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중국 등 해외 게임사와 공동 개발과 서비스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썸에이지는 현재 우주를 배경으로 한 모바일 전략 게임 '인터플래닛'과 수퍼맨, 배트맨, 할리퀸 등이 등장하는 DC코믹스 IP(지적재산권)를 소재로 한 액션 RPG 'DC프로젝트'(가제)도 개발 중이다.